[HISTORY] 하이힐 역사
본문 바로가기

FASHION & BEAUTY/Story

[HISTORY] 하이힐 역사

성들의 예쁜 걸음걸이부터 비율까지 좋게 하는 하이힐. 원래 남성들을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하이힐은 신분 제도에서 고유층이 즐겨 신었던 신발이라고 합니다.
기원전 3500년 경은 이집트, 인도의 카스트제도의 기원이라고 할 만큼 다양한 신분제도로 이루어져 있었습니다.



하이힐은 하위층보다 키도 커 보이고 더 있어 보이려고 사치품으로 착용하던 것이었습니다. 그리스와 로마제국을 거쳐 유럽 전역으로 퍼지게 됩니다.
원래의 목적은 남자들이 키가 커 보이게 하고, 승마를 할 때 발을 걸어 놓는 발걸이에 하이힐을 신어서 잘 걸쳐질 수 있게 할 용도였습니다.
당연히 당시 주로 말을 탔던 남자들이 신는 신발이었고, 여성들은 15세기 경 터키 지역에서 쵸핀이라는 하이힐을 시작으로 퍼지게 됩니다.
화장실이 제대로 없던 유럽의 길거리에는 똥오줌이 많이 있었는데, 그런 똥오줌에 드레스가 더럽혀지게 싫어 신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출처: 네이버블로그

최소 15cm에서 최대 75cm라는 정신 나간 굽이었는데요. 당연히 활동을 하고 농사짓던 하위계층이 신을 일은 없었습니다.
주로 고위층 여성들이 신고 다니면서 혼자 걸어 다니지도 못해서 양 옆에 수행원들이 어깨동무 해주었다고 합니다.
이후에 왕정이 폐지되고 산업혁명 이후 여자든 남자든 노동을 해야 하는 사회분위기가 형성되면서 변화가 일어났습니다.




네이버블로그

작업을 할 때 신을 필요가 없어서 한 때는 하이힐 신는 것이 정신 나간 짓이라고 캠페인도 일어나기도 했었습니다.
현재 우리가 알고 있는 일반적인 하이힐은, 1954년 프랑스의 로제 비비에 구두 디자이너에 의해 처음 탄생되었습니다.
지금까지 하이힐의 역사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영양제 살 때에 대해 좀 더 알아보고 싶으시면 아래 이미지를 클릭해주세요.


▲위 그림을 클릭하시면 '영양제 살 때'에 대한 정보를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



Cherry Stone은 여러분에게 "♡ 공감" 에 행복과 기쁨을 느낌니다.*^^*
아래 "♡ 공감" 꾹~ 눌러 주세요 +_+
VV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