렘브란트 하르먼손 판 레인

렘브란트

[네덜란드. 1606~1669] 평탄한 유년기시절. 법대를 중퇴하고 화가의 길로.. 1606년 네덜란드의 작은 도시 레이덴의 제분업자의 열명의 자녀 중 9번째 아이로 태어났습니다. 중산계급의 지위로 그는 비교적 평탄한 유년기를 거쳐 자신이 태어나고 자란 도시 레이덴 대학에서 법률을 공부하기 위해 입학하지만 공부를 그만두고 화가 스바넨부르흐에서 그림 수업을 받기 시작하면서 3년을 그의 도제로 보낸 후 암스테르담으로가 당대 유명했던 화가 피터 라스트만에게 6개월간 그림을 사사받게 됩니다. 그는 그림수업 받은지 얼마안되 두각을 나타냈고 1626년엔 레이덴에서 독자적인 작업실을 운영했습니다. 1631년 렘브란트는 상업의 중심지인 암스테르담으로 이주해서 자유롭게 학문과 예술을 탐구하였고, 2년 후 렘브란트는 판사의 딸 사스키아와 결혼하여 10년간 초상화가로서의 명성을 누리면서 그녀와 행복한 나날을 보냈습니다. 또 그 당시 최고의 화가였던 루벤스등의 작품을 사들이기도 했습니다. 렘브란트의 예술적 독창성은 인물의 내면적 특징을 포착하여 그것을 극적인 구도와 명암의 대비로 표현해 내어 자신만의 느낌에 충실한 그림을 그렸습니다. 사스키아와 결혼 후에 귀족 초상화를 그리면서 많은 돈을 벌지만 그는 집을 돌보지 않고 방탕한 생활을 합니다.


(왼)사스키아(렘브란트 부인) (오)헨드리케

<야경>이 당시엔 악평. 그리고 또 다른 사랑. 1642년 〈프란스 반닝 코크와 빌럼 반 루이텐부르크의 민병대〉 완성을 했는데 악평을 받고, 같은해 아내마저 30살의 젊은 나이로 티투스가 1살일 때 세상을 떠납니다. 그의 세 아이들도 몇 달밖에 못살고, 막내 아들 티투스만 27년간 살았습니다. 그는 굴하지 않고 계속 작품에 열정을 가지며 생활하며 그의 아들 티투스 보모인 헨드리케와 사랑에 빠집니다.


티투스

하지만 그의 아내였던 사스키아의 유언으로 헨드리케와의 사랑을 이뤄 질 수 없습니다. 유언이 무엇이었냐구요? 그건 렘브란트가 재혼 할 경우 그녀의 재산 약46000프로린(약19억원)에 달하는 상속을 박탈하게 되는것이었습니다. 아마 그녀의 아들 티투스의 미래를 생각해서 그런게 아닐까요? 1656년 파산 선고로 유대인 지구에서 가난에 시달리는 생활하였는데도 좋은 작품을 계속 발표하였습니다. 1662년 극심한 가난속에 헨드리케가 사망한 후 그의 아들 티투스 또한 사망하고 맙니다. 만년에는 끼니마저 굶으면서 비참하게 생활하면서도 인간을 향한 깊은 이해와 애정을 기초로 독특한 그림을 제작하였지만, 〈프란스 반닝 코크와 빌럼 반 루이텐부르크의 민병대〉를 제작한 이후엔 화가로서 생은 끝내 회복되지 못했고 결국 1669년 암스테르담에서 쓸쓸히 생을 마감합니다. **<프란스 반닝 코크와 빌럼 반 루이텐부르크의 민병대>는 <야경>으로 더 잘 알려진 작품입니다.


야경

1632년- 니콜라스 튈프 박사의 해부학 강의.
1642년- 야경.(=프란스 반닝 코크와 빌럼 반 루이텐부르크의 민병대)
1656~58년- 자화상.
1661년- 추정 성가족.
1653년- 사스키아 반 오일렌브르흐의 초상. 헨드릭케 스톱펠스의 초상. 엠마오의 그리스도.


<니콜라스 튈프 박사의 해부학 강의>1632년. 캔버스에 유채. 169.5x216.5
헤이그. 마우리츠하이스 왕립미술관.

렘브란트를 스타로 만든 집단 초상화. 니콜라스 튈프 박사의 해부학 강의. 렘브란트가 그린 최초의 집단 초상화. 이 그림으로 렘브란트가 초상화가로 입지를 굳혔다고해도 가언이 아니라고 합니다.
17세기 카톨릭을 수호하던 스페인과의 전쟁에서 승리한 네덜란드는 개신교 국가로 독립할 수 있었고 무역대국으로 성장하는 황금시대를 맞이했던 시기에 렘브란트가 활동했습니다. 그는 초기엔 역사화와 종교화를 그렸었는데 종교개혁 이후에는 교회나 궁정이 사라져 역사화와 종교화 주문하는 사람이 없어졌습니다. 그 후 해양무역을 통해 성장한 부유한 신흥계급들이 등장했고, 그들은 돈이 많아지자 신분을 과시하고자 초상화가 인기였고 직업조합이나 단체에서도 초상화를 주문하기 시작했습니다. 이 집단 초상화가 네덜란드 그림의 독특한 전통이 되었다고합니다. 르네상스 시대에도 비공식적으로 시체를 해부하는 의사들의 모습을 기록하기 위해 화가들이 해부학 실험에 참가했다고 합니다. 사진이 발달하지 않던 시절이라 그림으로 역사를 기록했기 때문입니다.
당시 행정관이자 유명한 외과 의사 튈프교수가 1632년 1월. 강의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해부학 극장에서 공개 강의를 표현한 작품입니다. 튈프박사가 시신을 해부하고 있는 공개 해부학 시간입니다. 튈프 교수는 초상화를 의뢰하면서 자신의 지명도와 학식을 잘 표현해주기를 원했다고 합니다. 암스테르담 외과의사조합의 주문으로 그려진 것으로 튈프 박사 외 7명의 조합원들이 있습니다. 당시 참석자들이 그림 값을 공동으로 부담하고 돈을 많이 낸 사람은 그림 앞쪽에 배치되는게 관습이었다고 하네요. 그럼 시체는 누가..?
렘브란트는 빛을 이용해 짙은 배경과 대비되면서 두드러집니다. 짙은 붉은색을 띠는 팔의 근육은 밝은 시체와 대비되면서 부각됩니다. 명암대비를 이루며 입체적 표현되고 있는 것은 시신과 튈프 박사의 두손이라고 할 수 있는데, 이는 인물의 묘사보다는 해부학 강의라는 행위 자체를 강조하기 위한 작가의 의도로 표현된 것이라고 합니다.
시체는 범죄자 아드리안. 부랑자였던 그는 처형된 후 의학대학 해부용으로 기증되었는데 이 작품에서 그는 ‘죽음은 모든 사람들을 기다리고 있다’ 라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고 합니다. 화면 오른쪽 앞에 펼쳐진 책은 해부학 책입니다. 당시 해부는 복부에서 시작되었으나 튈프박사가 팔을 먼저 해부하는 것을 보아 16세기 해부학자 안드레아스 베살리우스와 연관 되었다는 해석이 있습니다.
*베살리우스(1514~1564)는 해부학의 이론적인 기반을 세우는데 기여한 인물로 팔을 중시했으며 손의 해부를 강조 했습니다.
참조: http://a8401199.tistory.com/221, 구글, 할아버지가 꼭 보여주고 싶은 서양명화 101




Cherry Stone은 여러분에게 "♡ 공감" 에 행복과 기쁨을 느낌니다.*^^*
아래 "♡ 공감" 꾹~ 눌러 주세요 +_+
VVV
▲▲▲
Cherry Stone은 여러분에게 "♡ 공감" 에 행복과 기쁨을 느낌니다.*^^*
위 "♡ 공감" 꾹~ 눌러 주세요 +_+



Posted by CherryStone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CherryStone

공지사항

Yesterday203
Today13
Total140,810

달력

 « |  » 2018.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